발렌타인데이 기념으로 일본 친구에게 받은 pierreledent 입니다.
벨기에 초콜렛인데 일본에서 아주 유명하죠.

장인정신으로 초콜렛을 만든다는 곳인데요.
발렌타인데이때 변변한 초콜렛을 받지 못한 저에게는 (팀원 몇명이 공동 초콜렛을 주긴했습니다만^^;)
아주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일본 홈페이지를 구경해보니...

이런 멋진 초콜렛도 있더군요.
제가 받은 녀석은 달랑 6개가 들어있어서 저렴해보이지만, 무려 2만원이 훌쩍넘는다는;;

작은 초콜렛 하나에 4천원 가까이한다는게 참 어이없기도 하지만...
맛은 정말 달달하니 좋더군요.
그래도 1년에 한번이지...초콜렛 매니아 분들도 자주 먹기에는 너무 부담스럽겠네요.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olombo 2014.08.16 0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분 아주 유명한 벨기에 초콜릿 명장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