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Yesterday
-
Total
-
  • 홍대, 초마 2013/05/05
    맛집 이야기/중국요리 2013. 5. 7. 00:48

    메뉴판이예요. 참고하시라고 ㅎ


    하얀짬뽕이고요.


    빨간짬뽕밥 입니다.


    내부는 이렇고요.


    # 홍대 클럽 골목에 있는 말 그대로 '짬뽕의 전설' 대를 이어 운영하는 초마 입니다.

    언제가도 기다려야 하는 곳임은 물론이고, 항상 꽉꽉 찹니다.

    주문 후에야 조리에 들어가는 스타일이라 약간의 시간도 소요되는데요.

    그렇기에 중국집에서 볼 수 있는 '통일'이 요구되는 곳이기도 합니다.

    시간이 없을 때는 한가지로 통일하셔야 빠르게 드실 수 있지요.


    탕수육 사진을 깜빡하고 못찍었는데, 탕수육 스타일은 집에서 만들어 먹는 스타일입니다.

    녹말가루가 매우 연하게 들어가는 지, 소스가 아주 투명하지요.

    담백한 스타일이라 질리지는 않습니다만 달달한 소스와 진한 소스를 원하는 분들께는 비 추천입니다.

    돼지고기는 담백하고 질기지 않아서 좋은 편이지만요.


    다만 짬뽕 가격이 상당히 비싼 것은 흠이라고 하겠습니다.

    짬뽕맛이 매콤하면서 진해서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는 점에는 동의하겠지만 가격대가 상당하네요.

    일반 짬뽕이 8천원이니 가격대 성능비로만 보면 좀 떨어집니다.

    근데 희한한건 짬뽕은 8천원, 짬뽕밥은9천원인데요. 둘 다 주문해 봤지만 국물이나 토핑은 동일하고

    그 안에 면이 들어가느냐 밥을 따로 주느냐의 차이만 존재합니다.

    그 말인즉슨, 공깃밥이 1천원이니까, 일반 짬뽕 8천원짜리를 시키고 공깃밥을 추가로 1천원에 주문하시면

    9천원에 짬뽕과 짬뽕밥 모두를 맛보실 수 있다는 점.

    그걸 모르고 저는 짬뽕밥 9천원짜리만 주문해서 면은 못먹었네요^^;


    참고로 하얀짬뽕은 나가사키 스타일인데 다소 매콤하고요.

    얼큰한 짬뽕이 땡길 때 한번쯤 가볼만한 곳이지만 자주가서 먹기엔 가격 부담이 있군요^^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도림, 팬차이나 2014/03/02  (0) 2014.03.23
    홍대, 영빈루 2013/10/03  (0) 2013.10.07
    홍대, 초마 2013/05/05  (2) 2013.05.07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댓글 2

    • 정보하나~~~^^ 2013.05.09 10:52

      짬뽕 8천원 ^^ 짬뽕밥 9천원^^

      차이는 토핑양에 있대요~~ ^^;;;

      짬뽕이 토핑 100이면 짬뽕밥 토핑은 150 이상이라는 ;;;;

      토핑을 좋아하시는 분은 짬뽕밥이 진리 이네요 ;;; ㅎ

      글구 tip 1 짬뽕밥 국물이 더 진한 이유는 .....?
      짬뽕에는 면에 묻어있는 물기 때문에 국물이 연해지는데 밥은 그렇지 않기에 국물이 더 진한 이유라는 ;;;;;; 그럼 맛점 하세요

      • Favicon of http://dongwanzzang.com BlogIcon 동완짱 2013.05.11 00:10

        네에, 저도 처음부터 토핑양이 다를거라고 생각을 했는데, 사실 비교해서 보면 겉보기엔 거의 차이가 없더라고요. 좀 더 많이 주는건 맞을 지 몰라도 가격대 성능비로 따지면 사실 짬뽕+공깃밥이 매력적이지 않나 싶네요.

        물론 짬뽕밥 국물이 말씀하신 삼투압 현상 때문에 좀 더 진할 수 있겠지만 여튼 그것도 크게 차이는 안나더라고요^^;;

Powered by Jeff 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