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밴쿠버/뉴욕/라스베가스/그랜드캐년) 여행기 (3/5)

2008년 3월 1일 - 2008년 3월 10일


이 글은 아래의 글에서 이어지는 여행기 입니다.

북미(미국/캐나다) 여행기 2부 보기


III. What Happens in Vegas

이제 본격적인 무대로 왔습니다.
이번 출장의 목적지이자, 여행의 메인인 라스베가스!


카지노부터 갔냐고요?
라스베가스는 공항인 맥커린 국제공항부터 카지노가 있습니다.
도박과 매춘이 합법화 되어있는 지역이죠. (모든 네바다주가 그런것은 아닙니다만)


곧바로 숙소부터 체크인.
베네치안 호텔입니다.
라스베가스에서 가장 뛰어난 호텔로 꼽힙니다. 가격도 그렇고요. (평일에 300불 이상)
실내가 넓어보이죠?





호텔 객실모습입니다.
상당하죠? 전 객실이 스위트 룸이거든요.


복도도 깔끔합니다.


호텔 로비도 번쩍번쩍 +_+


하지만 카지노는 더 큽니다.
이 베네시안 호텔 뿐 아니라, 모든 라스베가스의 호텔이 내부에 이렇게 카지노가 있는데요.
객실에 들어가려면 카지노를 지나가야하는 구조입니다.
워낙 커서 며칠을 묵어도 잘 못찾겠더군요.
그만큼 카지노가 중심이 된답니다.


배고파서 식사부터!
베네시안 호텔안에 있는 레스토랑이었습니다.
미디움으로 주문!


미국은 미디움만해도 피가 줄줄^^
아주 부드러워요.


호텔안에 있는 폭포예요;;


그 유명한 venetian 호텔!


낮이냐고요?
아닙니다. 베네시안호텔 안에 있는 곳인데, 하늘모양의 지붕이죠^^


진짜 이태리 베니스를 연상시키는 컨셉으로 만들었어요.
GRAND CANAL이라고 해서 정말 배가 떠 다닙니다.
호텔안에 배가 있는거죠;;; 나룻배이긴합니다만^^

참고로 라스베가스의 대부분의 호텔은 각각 컨셉이 있어요.
어떤지 간단히 설명해드리면,

베네시안은 이태리 베니스. (위에 보이는 이 호텔이고요)
뉴욕뉴욕은 뉴욕. (자유의 여신상이 있겠죠?)
패리스는 파리. (에펠탑이 정말 있습니다;;)
리오는 리오데자네이라두 (쌈바축제 삘 ㅎ)
룩소르는 이집트 룩소르 (정말 피라미드 모양의 호텔이죠)


다음날 아침부터 일찍 찾아간 곳은, 컨퍼런스 장소.
이곳에서 세미나 세션이 열렸거든요.


세계 각국 인터넷 업계 종사자들이 모인곳이랍니다.


간단히 식사를 하고...


키노트가 열리고 있습니다.


익스플로러8 버전을 공개하고 있습니다.
저 키노트가 끝나고 곧바로 익스플로러8의 데모버전이 인터넷에 공개되었죠.


익스플로러8은 저렇게 8가지 특징이 있다고 자랑을 하시더군요^^;
참고로 저는 익스플로러6을 씁니다;;


다시 밥먹으러 모두들 이동!


요건 점심이죠 ㅎ 가볍게!


왠 골프장?
호텔안에 있는 골프장입니다.
베네시안 호텔에서 윈 호텔 (WYNN) 으로 옮겼는데, 여긴 골프장이 있네요.
34층이라 훤히 보입니다.

호텔을 매일 옮겨봤습니다.
짐 옮기고 체크인/체크아웃하는게 귀찮지만...
이 기회에 라스베이거스 초특급호텔들을 모두 구경한다는 취지아래
하루하루 다른 호텔에서 잤거든요;;;

이 윈호텔은 라스베가스에서 가장 비쌉니다.
근데 개인적으로는 베네시안이 낫던걸요? (가격은 뭐 거기서 거기;;)

다만 윈 호텔은 화장살에도 티비가 있다는 장점이;;;


호텔로비를 지나서...


라스베가스 블루바드 입니다.
이게 스트립 이라고 하는 라스베가스의 메인 거리입니다.
이 메인스트리트-스트립을 사이에 두고 초특급호텔이 이어져 있고요.


컨퍼런스장에서 이런저런 신 기기들을 구경하고...


밤에는 TAO라는 나이트클럽에서 행사도 열렸죠.
분위기 죽이더군요.
베네시안에서 주무시는분들 타오 클럽 한번 가보세요.


베네시안 건너편의 트레저 아일랜드 호텔!


이 해적선쇼 (SIREN OF T.I)로 유명합니다.
라스베가스 3대 무료쇼 중에 하나죠. (해적선쇼, 분수쇼, 화산쇼)


이런 미녀들이 펼치는 쇼! ㅎ


무료이지만 꽤 볼만해요.
트레저아일랜드 호텔 자체는 좀 별로인것 같지만요.


호텔만 구경해도 1주일이 휙 지나가버릴 라스베가스의 밤이
하루하루 지나고 있습니다.


이 글은 아래의 글로 이어지는 여행기 입니다.

북미(미국/캐나다) 여행기 4부 보기
트랙백 0, 댓글 8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도꾸리 2008.03.18 2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염장 포스팅 시작이군요~
    오우~
    부럽습니다~~

  2. pinkcoco 2009.06.03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네시안 타오에서 이틀 놀고 돌아온지 이주가 다 되어가는데 아직도 파티하는 기분으로 살죵
    인터넷에서 타오클럽 치니까 님의 블로그가 떡 뜨더만요

    거기서 듣던 댄스뮤직들은 어디서 다운 받아야하나 ...돌아댕기고 있어요 ㅋㅋ

  3. 지나가다가.. 2009.07.24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지나가다 들렸는데 여행기 잘 보고갑니다^^
    한가지 잘못 알고계시는게 있는데, 라스베가스가 속해있는 클락 카운티는 매춘이 '불법'입니다.
    스트립중심가에 돌아다니면 심심치않게 볼수있는..길거리에서 히스패닉애들이 나눠주는 콜걸 찌라시 아시죠?
    호텔방에 불러서 간단한 쇼(?)를 감상하려면 100불내외로 즐긴다면 문제가 되지않지만,
    그 다음단계로 풀코스 (매춘)로 들어가게 되버리면 몇백불씩 깨지는데..이게 걸리면 바로 깜방갑니다.
    경찰측에서 위장해서 잡는 경우도 있다고 하더라구요..
    네바다주에서 매춘이 합법인 곳은 라스베가스에서 좀 멀리 떨어진 NYE 카운티라는데가 가장 규모가 크고
    그 외 몇몇 카운티에도 조금씩 있는걸로 알고있습니다. 라스베가스에서 거리가 가까울수록 비싸다고 하네요.

    • BlogIcon 동완짱 2009.07.25 0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뭐 저야 해당사항이 없겠지만...이 글을 보는 다른
      여행객에게는 꽤 훌륭한(?) 정보가 되리라 믿습니다.
      그럼...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4. BlogIcon preserved flowers 2010.10.25 0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재밌는 구경거리들이 참 많은 도시군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