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 장의 사진으로 말해주는 낙지 짬뽕입니다 ㅎㅎ

비록 중국산이긴 하지만 낙지 한마리랑 게가 퐁당~ 1만원의 가격이 그렇게 아깝지는 않지요.

신도림 디큐브시티안에 있는 중식 레스토랑 팬차이나의 홍합 해물 낙지 한마리 짬뽕의 모습인데요.

국물도 매콤하면서도 깊은맛이 느껴져서 가끔 땡길 때가 있는 그런 맛이랄까요? ㅋ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도림, 팬차이나 2014/03/02  (0) 2014.03.23
홍대, 영빈루 2013/10/03  (0) 2013.10.07
홍대, 초마 2013/05/05  (2) 2013.05.07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영빈루 홍대점 내부입니다.


탕수육이 먼저 나왔네요.

고기가 꽤 부드러워요. 소스는 너무 달지 않고요.


저는 부어서 먹는 스타일이라, 곧바로 투척! ㅎ

튀김이 좀 더 바삭하면 좋겠는데, 부드러운 탕수육 스타일도 뭐 나쁘지는 않습니다.

1만4천원이었던것 같아요.


영빈루의 자랑, 바로 짬뽕입니다.

6천원!


이 사진만 봐도 다시 침이 꼴깍 ㅎ

면발이 정말 좋더군요.


# 평택의 자랑! 송탄 영빈루의 홍대분점입니다.

그런데 사실 영빈루의 홍대 분점은 초마 인데요. 이곳이 생기면서 애매해졌군요.

초마가 영빈루의 3대 분이 하시는거라고 들었는데, 아마 다른 가족이나 친척이 라이센스(?)를 가지고 오픈한것 같네요.

초마나 영빈루나 짬뽕은 참 괜찮습니다만 개인적으로는 영빈루가 조금 더 좋네요.

위치도, 매장의 깔끔도도, 그리고 면발도 더 마음에 들고요.

간짜장이랑 볶음밥도 맛있다고 하는데 먹으러 또 가면 시켜볼래요^^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도림, 팬차이나 2014/03/02  (0) 2014.03.23
홍대, 영빈루 2013/10/03  (0) 2013.10.07
홍대, 초마 2013/05/05  (2) 2013.05.07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메뉴판이예요. 참고하시라고 ㅎ


하얀짬뽕이고요.


빨간짬뽕밥 입니다.


내부는 이렇고요.


# 홍대 클럽 골목에 있는 말 그대로 '짬뽕의 전설' 대를 이어 운영하는 초마 입니다.

언제가도 기다려야 하는 곳임은 물론이고, 항상 꽉꽉 찹니다.

주문 후에야 조리에 들어가는 스타일이라 약간의 시간도 소요되는데요.

그렇기에 중국집에서 볼 수 있는 '통일'이 요구되는 곳이기도 합니다.

시간이 없을 때는 한가지로 통일하셔야 빠르게 드실 수 있지요.


탕수육 사진을 깜빡하고 못찍었는데, 탕수육 스타일은 집에서 만들어 먹는 스타일입니다.

녹말가루가 매우 연하게 들어가는 지, 소스가 아주 투명하지요.

담백한 스타일이라 질리지는 않습니다만 달달한 소스와 진한 소스를 원하는 분들께는 비 추천입니다.

돼지고기는 담백하고 질기지 않아서 좋은 편이지만요.


다만 짬뽕 가격이 상당히 비싼 것은 흠이라고 하겠습니다.

짬뽕맛이 매콤하면서 진해서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는 점에는 동의하겠지만 가격대가 상당하네요.

일반 짬뽕이 8천원이니 가격대 성능비로만 보면 좀 떨어집니다.

근데 희한한건 짬뽕은 8천원, 짬뽕밥은9천원인데요. 둘 다 주문해 봤지만 국물이나 토핑은 동일하고

그 안에 면이 들어가느냐 밥을 따로 주느냐의 차이만 존재합니다.

그 말인즉슨, 공깃밥이 1천원이니까, 일반 짬뽕 8천원짜리를 시키고 공깃밥을 추가로 1천원에 주문하시면

9천원에 짬뽕과 짬뽕밥 모두를 맛보실 수 있다는 점.

그걸 모르고 저는 짬뽕밥 9천원짜리만 주문해서 면은 못먹었네요^^;


참고로 하얀짬뽕은 나가사키 스타일인데 다소 매콤하고요.

얼큰한 짬뽕이 땡길 때 한번쯤 가볼만한 곳이지만 자주가서 먹기엔 가격 부담이 있군요^^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도림, 팬차이나 2014/03/02  (0) 2014.03.23
홍대, 영빈루 2013/10/03  (0) 2013.10.07
홍대, 초마 2013/05/05  (2) 2013.05.07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보하나~~~^^ 2013.05.09 1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짬뽕 8천원 ^^ 짬뽕밥 9천원^^

    차이는 토핑양에 있대요~~ ^^;;;

    짬뽕이 토핑 100이면 짬뽕밥 토핑은 150 이상이라는 ;;;;

    토핑을 좋아하시는 분은 짬뽕밥이 진리 이네요 ;;; ㅎ

    글구 tip 1 짬뽕밥 국물이 더 진한 이유는 .....?
    짬뽕에는 면에 묻어있는 물기 때문에 국물이 연해지는데 밥은 그렇지 않기에 국물이 더 진한 이유라는 ;;;;;; 그럼 맛점 하세요

    • BlogIcon 동완짱 2013.05.11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에, 저도 처음부터 토핑양이 다를거라고 생각을 했는데, 사실 비교해서 보면 겉보기엔 거의 차이가 없더라고요. 좀 더 많이 주는건 맞을 지 몰라도 가격대 성능비로 따지면 사실 짬뽕+공깃밥이 매력적이지 않나 싶네요.

      물론 짬뽕밥 국물이 말씀하신 삼투압 현상 때문에 좀 더 진할 수 있겠지만 여튼 그것도 크게 차이는 안나더라고요^^;;

 

 

 

# 아는 사람은 다 아는 ㅎ 꽤 유명한 중국집 입니다.

마포나 공덕 쪽에서 상당히 알려져 있음에도 기회가 닿지 않아서 못 가보다가 아는 분이 오신김에 데리고 가 봤습니다.

원래는 그 바로앞 코끼리 분식에 떡볶이 먹으려고 갔다가 줄이 길어서 포기하고 외백으로^^

 

화교? 여튼 중국 분들이 장사하시는 곳인데 한국말도 잘 하십니다.

메뉴는 일반 중국집과 같고요. 자장면 가격은 5천원, 볶음밥은 6천원 정도랍니다.

 

양이 좀 적은게 아쉽긴한데 맛에는 불만이 없습니다.

볶음밥은 '진짜'볶음밥 처럼 잘 볶여서 나오고, 계란은 겉에만 잘 익고 안에는 반숙으로 비벼먹기 좋게 나온답니다.

정통 볶음밥 답게 ㅎ 계란국물이 나오는군요.

 

꼬들꼬들~ 아주 고슬밥으로 잘 볶아져 나와서 만족스러웠고요.

이미 명성이 있는 자장면 역시, 춘장의 진한 맛과 적절한 기름짐. 그리고 쫄깃한 면발까지 매우 훌륭했습니다.

 

양만 좀 더 많았으면 좋겠네요^^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대, 영빈루 2013/10/03  (0) 2013.10.07
홍대, 초마 2013/05/05  (2) 2013.05.07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충무로, 동회루 2012/10/07  (2) 2012.10.07
트랙백 0,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 2013.04.24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이 좋으셨네요..서비스에 대해 말씀 안하시는거 보니. 여기 손님가면 척도 안하고 인사도 안하고 진짜 불친절해요 ㅋㅋㅋ 지들끼리 중국어도 뭐라뭐라 떠들기만 하고. 중국여행 갔을 때 그 불친절한 가게들의 불쾌한 기억이 딱 떠오르더라구요. 거기 주인장들이 기분 엄청 좋을때 가신듯.. 솔직히 볶음밥이 맛나서 좀 갔었는데, 몇번 그러니까 짜증나고 괘씸해서 안가고 있어요 ㅋㅋㅋ

  2. BlogIcon 곰지 2013.07.07 2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도 형편 없구요.
    엄청 불친절하구요.
    가면 후회하게 만드는 곳이예요

가격대는 동네 중국집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요리는 반대쪽에 따로 붙어있고요. 역시 가격대는 무난하죠?


리모델링하고 새로 단장했다고 하더니, 레이지 수잔 형태의 테이블이라 편리하게 먹을 수 있네요 ㅎ


탕수육이고요. 작은거!


춘장이 진 한 볶음밥!


맵지 않은 스타일의 짬뽕이고요.


# 연희동에서 제일 잘나가는 중국집!

내부수리를 하고 새 단장을 한 덕분에 상당히 깔끔해졌습니다.

그래도 손님들은 여전히 문 밖 까지 줄을 서 있는것은 그대로고요.

짬뽕이나 굴짬뽕이 잘나가는 곳이죠. 근데 저는 이 집은 볶음밥이 좋아요. 밥이 꼬들꼬들한 것이 딱^^

참, 저는 배가고파서 곱배기로 먹었습니다. 위에 샷은 곱배기 샷! ㅎ


참고로 탕수육은 그냥 그래요. 뭐 맛이 없다고 할 수는 없지만 튀김이 좀 두껍고

소스가 좀 밍밍해서 달고 부드러운 탕수육을 기대하는 분들께는 추천하지 않습니다만

그럭저럭 평타는 치는 수준이고요. 대신 이 집은 군만두가 유명한데 마포의 현래장 스타일로 진하게 튀겨내어

쫄깃한 만두피가 일품인 곳입니다.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대, 초마 2013/05/05  (2) 2013.05.07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충무로, 동회루 2012/10/07  (2) 2012.10.07
한남동, 칠채홍 2012/07/25  (0) 2012.07.30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중국집(?)에서 피자라니...안어울리죠? ㅎ


크림 파스타 짬뽕입니다 ㅎㅎ


# 이걸 중국요리 카테고리에 넣는것이 우습기는 하나, 짬뽕 전문점입니다.

짬뽕 종류가 크림파스타 짬뽕을 비롯해서 매운 짬뽕이나, 일본 스타일의 짬뽕이라거나 매우 다양합니다.

오히려 일반적으로 기대하는 중화요리집의 짬뽕은 없다고 보시면 되겠죠.

홍콩반점 스타일로 짬뽕 전문점에 탕수육을 파는게 아니고, 여긴 짬뽕 + 피자를 팝니다.

근데 먹어보니 묘하게 잘 어울리더군요.

특히 짬뽕중에 크림파스타 뽕은 나름 파스타인것이 국물도 좋고 진하고 좋네요 ㅋㅋ

여기저기 체인점이 많고 가격도 저렴하니 (메뉴당 7천원 선?) 지나가다가 보이면 한번쯤 먹을만 합니다.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포, 외백 2013/03/30  (4) 2013.03.30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충무로, 동회루 2012/10/07  (2) 2012.10.07
한남동, 칠채홍 2012/07/25  (0) 2012.07.30
홍대, 청키면가 2012/02/12  (0) 2012.02.18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수타 손자장으로 잘 알려진 가게죠. 충무로의 동회루.

충무로역 3번출구로 나오자마자 있습니다.

여기가 한옥마을 입구라서, 출사가는 카메라 족들이 자주 찾는 가게이기도 한데요.

오랜기간 수타자장면을 해 오는 곳이라 자장면 맛은 당연히(!) 기본 이상입니다!

근데 그에 비해 탕수육은 특별하지는 않고, 때로는 고기가 좀 질기기도 하고 그냥 보통이네요.

자장면 가격도 5500원으로 저렴하지는 않습니다만 두툼한 감자와 수타면발의 옛날 자장이 생각날 때 들를만한 곳이죠^^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희동, 이품 2013/03/10  (0) 2013.03.15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충무로, 동회루 2012/10/07  (2) 2012.10.07
한남동, 칠채홍 2012/07/25  (0) 2012.07.30
홍대, 청키면가 2012/02/12  (0) 2012.02.18
이태원, 홀리차우 2011/11/22  (0) 2011.11.24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냉 2012.10.11 0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전히 맛난거 많이 드시고 계시군요 오빠! :)
    한국 왔는데 이번엔 뵐수 있을려나요....? :)





# 블루스퀘어가 있는 한강진역과 연결되어 있습니다.

블루스퀘어는 인터파크에서 만든 뮤지컬 공연장으로 여러 공연이 있다보니 식당도 몇몇개 입점되어 있습니다.

대체로 가격이 비싸죠^^ 칠채홍도 자장면집(!)이지만 자장면 가격은 부가세 포함하면 1만원정도 합니다^^;

그러니 뭐 다른 메뉴도 대충 어느정도인지 감은 오시죠?


맛은 좋은 편이예요. 춘장도 진하고 면발도 좋습니다.

다소 짜고 나트륨이 많을듯한 느낌은 있지만 맛만 놓고보면 자장면 좋아하시는 분들은 대체로 좋아할만한 스타일이네요.

양은 적고 비싼편이지만 탕수육이나 깐풍기도 훌륭한 편이고,

레이지수잔 (테이블 위에 뱅글뱅글 돌리는 것?) 이 있기 때문에 여럿이 같이 먹기도 편하고요.

이 동네에서 비교적 고급 중식집을 찾는다면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동, 니뽕내뽕 2013/02/26  (0) 2013.03.14
충무로, 동회루 2012/10/07  (2) 2012.10.07
한남동, 칠채홍 2012/07/25  (0) 2012.07.30
홍대, 청키면가 2012/02/12  (0) 2012.02.18
이태원, 홀리차우 2011/11/22  (0) 2011.11.24
마포, 현래장 2011/10/15  (0) 2011.10.15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홍대 놀이터 바로 옆에 있는 청키면가 입니다.
정통 홍콩 완탕면을 표방하는 가게라고 해서 가봤는데...
우욱...제 입맛에는 별로 안맞더군요.
홍콩보다 훨씬 강한 냄새와 향료가 입과 코로 밀려오는데, 다 먹기조차 힘들었습니다 -_-
작은 그릇은 정말 애기짜장 수준의 작은 양이고요. 5천원대 입니다.
물론 8천원대의 일반 사이즈도 상당히 작은 편이랍니다.
개인적은 느낌으로는 한국사람 입맛에 맞지 않을법한 향과 맛인데, 은근 사람이 꽉꽉 들어찼습니다^^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충무로, 동회루 2012/10/07  (2) 2012.10.07
한남동, 칠채홍 2012/07/25  (0) 2012.07.30
홍대, 청키면가 2012/02/12  (0) 2012.02.18
이태원, 홀리차우 2011/11/22  (0) 2011.11.24
마포, 현래장 2011/10/15  (0) 2011.10.15
이태원, 쟈니덤플링 2011/02/22  (0) 2011.02.25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Ho Lee Chow 홀리차우 이태원점 입니다.

홀리챠우는 중국요리지만 서양식 중국요리를 추구합니다. 즉, 아메리칸 차이니즈 푸드!

미국 등 서구에서 먹는 중국요리라, 일반 한국에 있는 중식당 스타일은 아닙니다.

오리지널(?)중식에 비해 면요리가 적고 고기요리가 많은게 특징이죠.

서양인들이 좋아할만한 소스, 이를테면 스테이크 등에 뿌려먹는 소스가 많은 편이고요.

강한 향료나 매운맛을 자제하는 변형된 중국요리인데요.

홀리차우는 이태원뿐 아니라 여기저기 체인점으로 몇군데 더 있습니다만

이태원점은 해밀턴호텔 2층에 위치해서 서양인들이 자주찾는 스팟이라는 특징이 있죠.

가격대는 런치메뉴도 있고 디너도 있긴한데, 보통 작은 그릇에 나오는 요리하나가 1만원대 중반입니다.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남동, 칠채홍 2012/07/25  (0) 2012.07.30
홍대, 청키면가 2012/02/12  (0) 2012.02.18
이태원, 홀리차우 2011/11/22  (0) 2011.11.24
마포, 현래장 2011/10/15  (0) 2011.10.15
이태원, 쟈니덤플링 2011/02/22  (0) 2011.02.25
이태원, 판다킹 2011/02/08  (0) 2011.02.12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수타면으로 유명한 현래장입니다.

1953년부터인가? 그때부터 수타면을 했다고 써 있던데, 그만큼 전통이 있다는 이야기겠죠.

공덕역, 아니 마포역이 가깝겠군요. 불교방송 지하에 위치한 가게인데 공덕동 등 마포 일대 배달도 하고 있습니다.

특히 면 뿐만 아니라 수제 만두를 주력으로 내세우고 있는데 만두가격이 짜장면과 같은 수준입니다.

(손짜장 5천원, 옛날손짜장 6천원, 만두 5500원이던가?)


그냥 짜장과 손짜장의 차이는 소스에 있습니다.

위에 사진에 보이는것이 옛날 손짜장이고요. 옛날에 먹던 달콤한 춘장에 크게 썰어넣은 양파와 감자...

정말 어린시절 먹던 추억이 떠오르더군요^^

다만 양이 좀 적게 나와서 아쉽긴 했습니다만 맛은 상당히 뛰어난 편입니다. 평가도 좋고요.

다음엔 요리도 먹어보고 포스팅을 해야겠습니다.


P.S 얼마전 개정된 표준어 원칙에 의해 '자장면' 뿐 아니라 '짜장면'도 표준어로 허용되어서 좋네요^^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대, 청키면가 2012/02/12  (0) 2012.02.18
이태원, 홀리차우 2011/11/22  (0) 2011.11.24
마포, 현래장 2011/10/15  (0) 2011.10.15
이태원, 쟈니덤플링 2011/02/22  (0) 2011.02.25
이태원, 판다킹 2011/02/08  (0) 2011.02.12
명동, 개화 2011/01/30  (0) 2011.02.06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가격은 만두 한판에 6천원선...
한판이면 한명이 먹기 좋고요. 함께 먹기에는 칭따오가 제격입니다. (큰 병 6천원)
기름이 줄줄 흐르지만 그게 중국 만두의 느낌 아닐까요? ㅎ

아...야밤에 또 생각난다!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태원, 홀리차우 2011/11/22  (0) 2011.11.24
마포, 현래장 2011/10/15  (0) 2011.10.15
이태원, 쟈니덤플링 2011/02/22  (0) 2011.02.25
이태원, 판다킹 2011/02/08  (0) 2011.02.12
명동, 개화 2011/01/30  (0) 2011.02.06
홍대, 수안라 2010/12/19  (0) 2010.12.20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벽돌로 저렴하게 꾸민 인테리어가 독창적이더군요.


세가지 음식을 골라서 먹는 뷔페방식이랄까요?

# 이태원에 있는 팬더킹 (PANDA KING) 입니다.
멕시코에 특히 많은 스타일이죠. three meals 라고 하는데, 세가지 음식을 고르고 돈을 내는...
물론 두가지만 골라도 되고 그러면 가격은 조금 더 저렴합니다.
즉, 쉽게 말하면 밥이나 면중에 하나 선택을 하고 반찬으로 세가지 (혹은 두가지)를 고르게 되는데요.
가격은 두가지는 5천원대, 세가지는 7천원대였습니다. (런치메뉴 기준)
이게 저녁에도 이렇게 판매하는지는 확실치 않습니다만 판다고 하면 더 비싸겠죠? ㅎㅎ

근데, 런치메뉴 기준으로 보더라도 메뉴가짓수가 적어서 선택의 폭이 너무 좁고,
메뉴는 하나같이 다 매콤해서 특색이 없고,
그나마 있는 메뉴들도 다들 비슷비슷합니다. (레몬 탕수육, 오렌지 탕수육 등등)
혹시 드신다면 5천원대의 두가지 메뉴로 런치를 드시는게 좋을 것 같고,
일반 메뉴는 1만원대 초중반인데 저 런치보다 맛이 없더군요;;
가격은 비싸고 맛은 떨어진다는 이야기인데, 그렇게 일반 메뉴를 고르느니 런치만 먹는게 짱입니다;

이태원에서 점심때 가볍게 먹을때는 참 좋지만, 뭔가 풀코스로 먹기에는 아쉬움이 많이 남는 곳.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포, 현래장 2011/10/15  (0) 2011.10.15
이태원, 쟈니덤플링 2011/02/22  (0) 2011.02.25
이태원, 판다킹 2011/02/08  (0) 2011.02.12
명동, 개화 2011/01/30  (0) 2011.02.06
홍대, 수안라 2010/12/19  (0) 2010.12.20
삼청동, 천진포자, 면관 2010/10/30  (0) 2010.11.11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을지로의 중국대사관 근처에 있는 중국음식점입니다.
매콤한 짬뽕이 대표메뉴인 개화는 아주 오래전부터 이곳의 터줏대감 역할을 하고 있는데요.
매운것이라면 먹지도 않는 저를 끝까지 (국물은 빼고 ㅎ) 먹도록 만든 곳이기도 하죠.
맵지만 놓을 수 없는 맛이라고 할까요?
일반짬뽕은 5천원, 부추짬뽕, 삼선짬뽕 등 6-7천원 이상의 메뉴도 있습니다.
물론 자장면, 탕수육 같은 기본 메뉴도 모두 있는데 혼자 가서 맛을 볼 수는 없었지만
옆에 먹는것을 보니 상당히 맛있어 보이더군요^^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매운면으로 유명한 수안라 입니다.


보기만 해도 매워보이지 않나요? ㅎ


탄탄미엔!


쏼라펀 입니다.

# 메뉴는 크게 두가지 입니다.
탄탄면 (탄탄미엔)과 쏼라펀인데요. 둘 다 맵습니다^^
고춧기름이 잔뜩 들어간 매운 맛이고요.
기침이 계속 나올 정도로 맵지만 우리나라의 매운 맛과는 다소 다릅니다.
참고 먹을 수 있는 매운 맛이랄까요? ㅎㅎ

쏼라펀 같은 경우는 두가지 면 중에 선택이 가능합니다. 일반 밀면이 있고, 위 사진에 있는 당면이 있습니다.
저 당면이 오리지널이고 중국에선 저걸로 먹는다는군요.

연유빵도 사이드 디쉬로 있는데, 너무 기름지고...
뭐 중국분이 직접 하시는거라 오리지널 중국 맛 그대로긴 합니다만
한국사람들이 먹기엔 너무 강하고 기름진게 아닌가 싶습니다.
가격은 면은 7천원입니다!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