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동 작은 가정집을 개조한 가게입니다.


날씨가 좋을 때는 바깥쪽에서 식사를 할 수도 있고요.


파스타와 볶음밥, 그리고 커리가 런치메뉴로 있는데,
7500원에서 9000천원 사이에 가격대가 분포되어 있어요.


식전빵으로는 모닝빵 같은게 나오는데,
따끈따끈한게 맛이 괜찮습니다.


새우크림파스타인데, 휘핑크림을 많이 이용하는건지 조금 느끼함이 느껴지더군요.


이건 그냥 무난한 볶음밥이고요.

# 회사 근처에 있어서 점심 먹으러 한번 갔다왔습니다.
런치메뉴라 그런건지, 가격은 저렴하지만 그다지 맛은 없더군요.
주말에는 콜키지가 없어서 와인 드시면서 먹기는 좋을것 같은데,
그냥 런치만 먹기에는 전혀 매력이 없더라는...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민군 2010.06.15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회사가 한남동이라서 그 근처에 식당들을 다 섭렵하는중이야?
    부럽다..난 점심시간에 나가서 사먹는 직장인이 젤 부럽더라..
    맛없는 배달음식..정말 짱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