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긴 비가 참 많이 옵니다.
그래서 사람들이 우산을 안가지고 다니죠;;


캘거리에서 만나서 2주정도 잠시 나랑 놀았던 길버트씨!! ㅎㅎ

이 친구도 저 처럼 캐나다 전 역을 여행중이라네요.
만나는 사람마다 캐나다 국기에 한마디씩 쓰게 하더군요 ㅎ
브라질 녀석입니다. 31살인데, 딸이 13살이라는...근데 이녀석 아직 결혼은 안했고;;


홈스테이 패밀리.
잠시 공부하러 왔던 대만학생이 집에 간다고 해서 단체샷 한 컷! ㅎ


오늘 발견한 맛집(?)


주문이 좀 까다롭긴 하던데...
눈치빠른 동완짱은 여유있게;;
시저샐러드는 런치코스에 포함!


아웃백 같은 분위기인데,
언니들도 친절하고...하나하나 다 신경써서 물어봐주고...
오히려 영어걱정에 식사가 어렵다는 ㅋㅋ


소세지 피자!
상당히 맛이 좋아요.


피타...라는건데 역시 좋습니다!
가격은 각각 9달러정도? 샐러드랑 포테이토 포함!


신호등!
눌러야...파란불로...아니 하얀불로;; 바뀌는 시스템이죠;


셀카 놀이!!


어딜가도 깨끗한 나라!


가끔은 먹구름이 몰려와서 비를 뿌리곤 하죠.
이렇게 살고 있습니다.
친구가 없어서 좀 외롭지만 ㅠㅠ

'세계 여행기 > '09 미국-캐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의 방학 (4/23)  (6) 2010.01.28
인생의 방학 (5/23)  (4) 2010.01.27
인생의 방학 (6/23)  (8) 2010.01.26
인생의 방학 (7/23)  (16) 2010.01.25
인생의 방학 (8/23)  (10) 2010.01.24
인생의 방학 (9/23)  (12) 2010.01.23
트랙백 0, 댓글 8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경미 2009.07.28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잘보고 갑니다~~

  2. 눈의아이 2009.07.28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구가 없어도 너무 잘 지내고 계신듯 하네요~ ^.^

  3. 동그라미 2009.08.18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가보면....축구 캠프간줄 알겠어....ㅋㅋㅋ

  4. cheer-up 2009.08.20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완아.......선수가 아니라......
    감독할 나이야..이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