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2일, 회사 안에서 작은 바자회가 열렸답니다.
이름하여, 설레는 바자회!!

회사 직원들의 모금으로 만들고 있는 "네팔 어린이를 위한 학교"에 지원하고자 마련한 자리인데요.

제가 지난번 여름에 다녀온 "캄보디아 어린이 학교"와 같은 맥락으로
올해는 네팔에 학교를 짓고 있습니다.

이 기금 마련을 위해 모두가 한 자리에 모인거죠.
각자 집에 남아있는 제품을 기부했고, 그걸 모아서 바자회를 열었답니다.
저도 집에 있던 책 몇권을 기증했는데, 책을 사 가신 분께서 즐겁게 읽었으면 좋겠네요.

참, 저도 오늘 몇개 구입을 하려고 했는데,
좋은제품은 금방 팔려버렸고, 남은건 대체로 여자들 제품이라, 고심하다가...
누군가 워크샵에서 남겨왔던 맥주도 바자회 제품에 올라와 있길래;;
맥주 피쳐 2개를 모두 구입했답니다.
아주 가벼운 삼각대도 샀고요^^

어쨌거나 오늘의 바자회가 네팔 어린이 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길 기원합니다.


모두가 직원이 기부한 제품들인데요.
모자는 개당 3천원!
그런데 저 옆에 희한한 모자가 보이네요??


네! 바로 네이버모자^^
ㅋㅋ
누가 기증했는지 참 깜찍하네요. ㅎㅎ
계속 안팔리다가 막판에 50% 할인해서 2천원인가에 팔린것 같더라고요.


사람들 바글바글 했어요.


여기는 책을 고를 수 있는 곳!


기냥 기부할 수 있도록 열어둔 부스 입니다.
처음이라 텅 빈 모금함이 보이는데요. 나중엔 상당히 찼답니다.


한쪽 구석에서는 네팔어린이 학교를 위한 영상이 준비!


와...진짜 시장같았어요.


다들 즐거워 하네요.


저기 보이는 맥주는 제가 다 구입했답니다 ㅎ

어쨌든 네팔 학교의 완성이 기다려지는 순간이예요^^
얘들아, 기다려랏!

'나의 이야기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솔비의 진짜 몸무게? ;;;  (46) 2007.12.24
Daum캘린더, 드디어 오픈! ㅠㅠ  (10) 2007.11.21
설레는 바자회  (2) 2007.11.03
위닝 버닝.  (2) 2007.11.03
Daum캘린더 오픈준비!  (4) 2007.10.30
여의도, 세계불꽃축제 2007/10/13  (2) 2007.10.23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11.04 00: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