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역 바로 앞에 마린쿡이라는 해산물 뷔페가 생겼더라고요.
가격은 런치가 2만원대, 디너는 3만원대입니다.

요즘 이런류의 뷔페가 많이 생겼는데,
마키노차야만큼이나 인기를 끌 법한 곳이라 생각되네요.

그럼 그곳 사진들과 함께, 즐감하세요^^




# 세금포함 런치가 2만원대 중반인데, 이 정도 가격대라면
충분한 승산이 있는 곳이라 판단됩니다.

보노보노나, 마키노차야보다 저렴하면서 나름 퀄리티가 있더라고요.
근데 정말 요즘 이런곳 많이 생기고 있네요^^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