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도정육점 식당 입구!


메뉴판입니다. 가격표는 다른쪽에 있어요.


내부모습, 정육점같죠? ㅎ


꽃등심, 1인분에 1만6천원대!


연한색이 살치살, 진한색은 토시살입니다. 가격은 각각 1인분에 2만8천원대.


여기서 연한색은 채끝등심, 진한색은 제비추리입니다.
가격은 채끝등심 1만6천원대, 제비추리는 1만3천원선.


# 봉천11동 시장안에 있는 가게입니다.
낙성대역 1번출구로 나가서 첫번째 골목으로 우회전하면 그곳이 시장인데,
그 시장안에 있는 가게랍니다.

원래는, 아니 처음부터 정육점입니다.
정육점이지만 지하에 식당을 운영하고 있죠.
정육점에서 고기를 사서 내려가거나, 지하식당에서도 주문이 가능한데,
정육점 가격으로 고기를 먹게 되는겁니다. 고깃값 이외에 1명당 야채 등 셋팅비 2천원은 별도입니다.

이곳은 한우 1등급이 아닌 한우 1++등급 고기를 사용합니다.
다들 한우를 1등급이라고 하면 최고라고 생각하는데, 중간등급에 불과하답니다.
한우는 1++등급, 1+등급, 1등급, 2등급... 이런식으로 나눠지고 있거든요.
즉 1등급이 최고가 아니고 그 위에 두 단계를 더 올라가야 최고 등급이라는거죠.

그런의미에서 대부분 1등급 한우만 드셔보셨을텐데, 1++등급은 수량이 매우 적은 편이라
제법 비싸다는 고급 한우 요리집에서도 잘 취급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미도식당은 1++등급을 사용하더군요.
처음에 고기를 먹기전에는 몰랐습니다.
하지만 꽃등심을 입에 넣어보니 확실히 맛있다는 생각이 들었고
얼마전에 다녀온 서초동의 강강술래와는 질적으로 차이가 있다는 느낌이 팍팍 들더군요.

아니나 다를까, 고기를 다 먹고 나가는길에 고기를 봤더니 1++등급이더군요.
(강강술래는 1등급입니다)

이런 가격에 1++등급을 먹기란 매우 어려울텐데, 간만에 회식이라 즐거운 포식을 했습니다^^
다소 아쉬운점은 서빙 보시는 아주머니들이 좀 스마트하지 못합니다.
주문해도 상당히 늦게 나오고, 이 고기가 어느 부위냐고 여쭤봐도 잘 모르셔서 다시 확인하시더군요.
정육점 시스템만 잘 고치면 꽤나 좋은 고깃집이 될텐데 말이죠^^

다른고기도 상당히 많이 먹었으나, 이 가게는 꽃등심이 최고입니다.
무조건 꽃등심만 드시길 추천드리면서...
아, 어제 먹었는데 벌써 땡기네요 ㅡㅜ

맛집부문 짱컴포인트 95점.


* 보너스 사진!

시장에 있는 정육점 식당답게 화장실이 깔끔하지 못합니다.
그런데...
화장실에 CCTV설치가 웬 말입니까;; ㅋㅋ

화장실 들어가 보면 알겠지만 남녀 화장실 사이의 칸막이가 좀 허술해서
도촬위험때문에 저렇게 경고하고 있는것 같은데...
도대체 화장실에 CCTV가 있다는건
안전하다는것도 아니고 위험하다는것도 아니여~~~

-_-;;;
트랙백 0, 댓글 4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먹고싶다. 2007.08.10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좋은 고기를 불판에 굽다니...
    숯불에 구워야 한층 더 맛있을텐데..

  2. 2007.10.22 14: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