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수육, 큰것 가격은 2만2천원인데 이건 큰것을 반으로 나눈 양입니다.


깐풍기 작은것, 가격은 2만원정도?


유니자장면, 4천원


참, 이곳은 이렇게 수타면을 씁니다. 굵기가 다 다르죠^^


# 회사 직원들과 점심회식으로 찾아간 곳은 강남역->뱅뱅사거리 방향에 있는
중식당 핑팽이었습니다.
메뉴판닷컴을 뒤지다가 발견한 곳인데, 수타면이라는 것이 눈에 띄더군요.
그런데 수타면이 맞긴한데 뭔가 약간은 부족한듯한 느낌이 드네요.
수타로 뽑는것을 직접 보지는 못했는데, 면발 굵기의 차이가 다소 심한편이라;;;

춘장도 조금은 기대에 미치지 못했는데,
오히려 탕수육이 바삭하니 맛이 괜찮았네요.
군만두도 바삭하고... 전반적으로 튀김요리가 괜찮은듯.

그럭저럭 기본빵은 하는곳입니다만
점심이라 그런지 시끄럽고 분위기가 좋지는 않았습니다^^

'맛집 이야기 > 중국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압구정, 팔선생 2007/08/21  (0) 2007.08.25
남부터미널, 송사부 2007/06/15  (8) 2007.06.18
강남역, 핑팽 2007/06/01  (0) 2007.06.01
을지로3가, 안동장 2007/05/26  (2) 2007.05.28
서초, 난랑 2007/01/24  (2) 2007.01.29
효창공원, 신성각 2007/01/13  (10) 2007.01.15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