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단하고 정갈한 반찬이 나옵니다.

잡채가 따끈하니 맛이 좋더군요. 보쌈은 조금 질겼어요.


갈비찜 정식 1만5천원입니다.

고기는 부드러운 편이지만 아주 부드러운 쪽은 아니고 적당히? ㅎ

근데 고기가 좀 더 뜨겁게 요리되어 나오면 좋겠네요. 너무 미지근해요.


김치두부찌개.

적당히 맵고 적당히 맛있는... 8천원, 점심때만 제공됩니다.


정식류는 밥을 곤드레밥이나 영양밥 중에 선택할 수 있어요.

저 사진에 있는 것은 영양밥!



# 청와대 요리사 출신이 운영한다는 마포의 맛집중에 하나, 청류동 부뚜막입니다.

기대만큼 그렇게 대단하지는 않지만 그럭저럭 먹을만 합니다.

특히 런치에 나오는 밥은 가격대비 나쁘지 않고요.

일부러 찾아가서 먹을만큼은 아니어도 근처에서 한식이 땡길 때 충분히 갈만한데요.

메뉴가 참 다양한 편이라 저 중에 분명히 스페셜한 메뉴들이 숨어있을 것 같아서 기대가 된다는^^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