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원가든에서 운영하는 레스토랑 패밀리 중 하나인 블루밍 가든 입니다.

코스메뉴로 많이들 드시는데, 메인에 따라 2~4만원대인데 (파스타, 생선, 스테이크)

위에 보이는것은 파스타랑 생선 코스입니다.

전체적으로 그저그랬어요 -_- 피자도 그렇고 메인도 그렇고...

식당 분위기는 깔끔하고 서빙도 좋지만 전체적인 음식이 목에 잘 넘어가는 스타일은 아니더군요.

피자는 조금 짜고, 파스타는 뻑뻑하고, 생선도 조금 먹으면 질리는 스타일이고^^;

뭐 사람들마다 좋아하는 분들도 많겠으나 저는 그랬다는거예요.

전체 코스로 나오는 가격치고 비싼 가격은 아니니까 가격대 성능비가 나쁜편이라고는 못하겠습니다만

맛있는거 먹으러 가자고 할 때 또 가고 싶지는 않아요.

아참, 근데 이 가게는 원래 스테이크로 더 유명한데, 그걸 안먹은게 함정이군요.

옆 테이블에서는 다들 맛있게 먹는 것 같았습니다.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