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카다분코 이후 최고의 라멘집을 드디어 찾았습니다.

그곳은 바로 신촌의 가마마루이!

돈코츠 라멘의 최강자 하카다분코도 울고갈만한 곳이네요.

진한 국물의 맛은 물론이고, 무한 리필되는 국물과 무료 밥까지...

게다가 트위터를 팔로잉하면 면도 무료로 제공된다고 하니 (원래도 1천원 밖에 안합니다.)

가격적인 면이나 퀄리티나 양이나 하카다분코에 하나도 밀리는게 없습니다.

차슈도 세 점이나 올라가 있고 2천원에 추가 가능하다는것도 상당한 강점이고요.


보통의 라멘집은 국물은 절대 리필이 없는데, 그 금기사항을 깨버렸네요.

밥도 마음대로 퍼다가 말아 먹을 수 있고, 간단한 반찬까지 준비가 되어 있으니,

한 끼 밥으로 전혀 손색이 없습니다.


돈코츠 라멘을 좋아하는 제 친구와 끝없는 돈코츠 맛집 찾기 순례가 있었는데,

우리 모두 만장일치로 이곳을 성지로 선정했습니다^^

좀 더 자세히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메인 메뉴인 라면은 돈코츠, 매운돈코츠 등 3가지 정도로 선택이 가능한데요.
우선 자판기를 이용해서 쿠폰을 뽑는 형태입니다. 일본 이치란 라멘이나 요시노야 같은 스타일인데요.
카드로 하실 분은 직접 말씀하시면 됩니다.
가격은 일반 돈코츠 라멘 7천원!

이후 쿠폰을 주인에게 넘겨드리면서 면발의 형태와 국물의 진한 정도를 말씀하시면 됩니다.
하카다 특유의 스트레이트 면발의 맛을 느끼려면 단단한 면으로 선택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단단한 면, 중간 면, 부드러운 면으로 선택가능)
국물은 물론 진하게! (느끼한 것을 못드신다면 보통이나 연하게로도 선택이 가능하고요)

그러면 라멘이 후다닥 나오는데요.
첫 인상은 국물과 면의 양이 상당히 적은 느낌입니다.
그러나 위에 말씀드린것 처럼 밥도 말아먹을 수 있고, 면과 국물도 유/무료로 추가가 가능하니까 양에는 문제가 없네요.
갈릭차슈의 깔끔한 맛과 냄새 전혀 없는 고기의 질감도 만족!

딱 하나, 아쉬운 점은 위치입니다.
이 곳의 위치는 신촌과 홍대를 밥먹듯 다닌 저에게도 매우 생소한 위치였어요.
연세대학교 정문 건너편에서 세브란스 반대방향! 으로 한참을 걸어가면 아랫쪽 편으로 보입니다.

초심을 잃지 않는다면, 그 어떤 돈코츠 라멘집과 견주어도 손색없는 라멘집으로 남을 것이라는 것에 한 표를 던집니다.
앞으로도 좋은 라멘 만들어주시길 부탁드리고, 기회가 되면 종종 찾아가고 싶네요.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짱박101 2012.03.04 0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그 친구입니다.

    정말 2005년의 하카다분코 이후, 거의 7년만에 찾아낸 라멘집입니다.
    그동안, 서울시내에 있는 라멘 가게란 가게는 다 찾아다녔던 같은데, 드디어...ㅜㅡ

    하카다분코가 한성문고란 세컨드 브랜드도 내고 하고 있지만, 많은 매니아들에게 초창기의 맛을 잃었다고 평을 받는 지금,
    적어도 서울에서 돈코츠라멘은 이 집이 최고가 아닐까 자부합니다.

    동네 근처에 있다면 매일 가고싶을만큼 마음에 쏙 드는 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