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피맛골 근처에서 시작해서 50년 넘게 영업중인 메밀국수의 명가, 미진 입니다.

달달하니 누구 입맛에나 잘 맞는 시원한 육수가 일품이죠.

6천원짜리 냉메밀을 주력으로 온메밀 뿐 아니라 일반적인 한식을 취급합니다.

일식집의 한 판 짜리 메밀국수에 비해, 상판과 하판으로 나누어 2판을 줘서 더욱 즐거운 곳이죠 ㅎ
식사시간대에는 밖에서 한참 줄을 서 있어야 할 만큼 유명한 곳인데, 요즘엔 비교적 한산하더군요.
아무래도 여름이 지나서 메밀국수의 인기가 조금은 줄어서겠죠?
양도 푸짐하고 국물도 맛있고, 언제 먹어도 즐거운 미진의 메밀국수입니다.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