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홍대에 있는 수제버거 전문점 홍셰프가 공덕역에도 있었네요.

르 꼬르동 블루 출신의 쉐프가 만든 수제버거집으로 유명한 곳인데요.

가격도 굉장히 저렴한 편이고 (홈메이드 버거 5천원부터) 맛도 괜찮습니다.

패티가 두껍고도 부드러운 편이라 먹기에 부담이 없죠.

다만 육즙이 생각보다 적은 편이라 입안에 감촉이 뛰어난 편은 아닙니다.


세트는 1만원선에 있고, 세트가 아니더라도 감자튀김, 음료수 등은 각각 1500원정도에 추가할 수 있습니다.
(감자가 특히 맛있는 편이었네요^^)
가게가 정말 구석에 있어서 찾기 어렵지만 사람도 많지않아서 한적하고 분위기 좋네요.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