샐러드예요. 대락 5천원어치!


강한 면발이 인상적이었던 까르보나라!


애플소스 고르곤졸라 피자입니다.

# CJ에서 운영하는 레스토랑 중 하나입니다.
광화문점외에도 근처에 종로에도 광교점이 있습니다.
일단 광화문점은 항상 사람이 많더군요. 자리가 없는 정도는 아니지만 북적북적댑니다.
이게 캐주얼 다이닝 스타일이라 직접 메뉴를 고르고 들어가는 방식인데요.
샐러드바가 별도로 있어서 샐러드를 드시려면 미리 샐러드를 접시에 담고 카운터로 가서
마저 메인 메뉴를 주문하면 됩니다.
샐러드는 100그람에 2천원인가? 뭐 그 정도 하고요. 적당하게 담으면 5-6천원 나올거예요.
삼겹살 처럼 생긴 녀석이 나름 맛이 좋더군요.
메인메뉴로는 브런치가 있고 파스타, 피자등이 있는데, 사실 양이 좀 적은 편입니다.
남자분들은 두개 시켜먹어도 성이 안 찰 수도...
까르보나라의 경우 좀 더 진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면발도 너무 강하고...

뭐 가격 생각하면 크게 나쁘지는 않습니다.
메인 메뉴가 1만원 초반에 형성되어 있거든요.
딱 그만큼의 성능은 내는것 같습니다만...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