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30년 전통이라는... 오렌지 킹 입구입니다.


주방이 좀 작은지, 음식 서빙이 좀 늦어요.


내부는 딱 미국의 펍이나 레스토랑 분위기가 나긴 합니다.


미국 요리를 표방하는 식당이니만큼 버거가 빠질 수는 없죠?


이 가게에서 가장 맛있던 바베큐 요리!


하드롤 파스타입니다.


찹스테이크!

# 한남동, 순천향대학병원 근처에 있습니다.
30년 전통으로 시애틀에서 운영중인 가게의 체인점이라고 하는데,
시애틀 시내에서는 본 적이 없습니다만...구석에 있는건가요? ;;
딱 미국식 분위기가 납니다.
근데 버거는 너무 작아요. 미국 스타일로 크게 만들어줬으면 좋으련만...
대신 바베큐는 양도 괜찮고 맛도 굿~
찹스테이크는 질겨서 추천해드리고 싶지 않지만, 또 대신 하드롤 파스타는 무난합니다.
이태리식 정통 파스타와는 다른, 약간 미국의 정취가 담긴 스타일이라고 해야할까요?
면발에 소스가 잘 베어있지 않은게 아쉽지만 둘러싸고 있는 하드롤 빵도 괜찮고, 전반적으로 괜찮았어요.
버거도 5천원부터 시작하고, (콤보 세트메뉴는 7-8천원부터?)
가격대는 1만원대에서 먹을 수 있을듯 하네요.

'맛집 이야기 > 서양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남동, The Bistro 2010/04/23  (0) 2010.05.18
한남동, 바나나그릴 2010/05/12  (0) 2010.05.15
한남동, 오렌지 킹 2010/05/04  (2) 2010.05.10
한남동, 두에꼬제 2010/04/20  (2) 2010.05.05
홍대, 그릭조이 2010/04/17  (0) 2010.04.23
이태원, 예환 2010/03/23  (0) 2010.04.08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임지은 2010.07.27 0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시간 전에 여기서 밥먹고 왔는데 반가워서 바로 클릭했습니다. 오리엔탈샐러드 맛있더군요 밀러 생맥주도 있어서 좋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