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이라 홈스테이 가족과 함께 집을 나섰습니다.
티비에 나오는 외국 집...그 모양 그대로 입니다.
지하와 1층, 2층이 있고 뒤에는 정원이 있고, 차고가 있는...


집 앞의 길이예요.
길도 어찌나 동화 같은지 ㅎㅎ


5분정도 걸어가니 이런 교회가 보입니다.


줄이 있네요?
왜냐고요? 오늘은 바로 무료 급식의 날! ㅎㅎ


이런 햄도 주고요.


스트로베리 시럽도 주고...


결국 이렇게 해서 먹는거죠.
맛 좋던데요?


우리 홈스테이 패밀리입니다.
존 와프와, 마가렛 와프, 그리고 2층에 워킹홀리데이로 온 학생.
한국에서 교회는 안다니지만 이 동네의 특별한 축제기간이라 교회구경을 잘 다녀왔어요^^

'세계 여행기 > '09 미국-캐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의 방학 (1/23)  (8) 2010.01.31
인생의 방학 (2/23)  (4) 2010.01.30
인생의 방학 (3/23)  (2) 2010.01.29
인생의 방학 (4/23)  (6) 2010.01.28
인생의 방학 (5/23)  (4) 2010.01.27
인생의 방학 (6/23)  (8) 2010.01.26
트랙백 0,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동완짱과 메신저로 대화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heer-up 2009.07.14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스믹 기내식보다 훌륭하다!!